제1회 전국 청소년 뮤직 페스티벌 in 영종

'7월 30일 씨사이드 파크에서 열려…’



미래의 스타를 꿈꾸는 청소년들의 노래와 댄스 무대가 오는 7월 30일 오후 7시부터 영종국제도
시 씨사이드 파크 ‘하늘 구름광장’에서 펼쳐진다.


이번 ‘전국 청소년 뮤직 페스티벌’은 스타를 꿈꾸는 청소년들의 경연으로, 지난 1,2차 예선을 통
해 최종 선발된 청소년들이 다시 한번 그 재능과 끼를 겨루는 본선 무대가 될 예정이다. 지난 5월
에 서울에서 열린 1차 예선에서만 약 400여 명이 참가하는 등 성황을 이루었고, 지난 6월 2차
예선을 통해 최종 17팀이 선발되었다.


이번 축제 무대에 오르는 17개의 팀 모두 장래의 스타가 되길 소망하는 청소년들로 이루어진 팀
들로, 몇 년간 계속된 끝없는 연습과 열정의 결실을 이번 축제를 통해 선보이는 만큼 수준 높은
무대들이 기대된다.


축제의 MC는 개그맨 박성호 씨가 맡아 특유의 유쾌하고 쾌활한 진행으로 축제를 이끌어 갈 것
이며 초대가수 울랄라세션 박광선 씨의 관객을 휘어잡는 무대와, 아이돌을 꿈꾸는 팀들의 화려
한 댄스 무대가 연이어 펼쳐질 예정이다. 행사의 끝에는 댄스 뮤직 디제이 ‘DJ 카주’의 디제잉이
펼쳐질 예정이며 영종국제도시 주민들이 함께 열광하고 춤추며 신나게 즐길 수 있는 뜨거운 마
무리를 책임질 것으로 기대된다.


전국 청소년 뮤직스타 페스티벌은 영종국제도시에 본사를 두고 있는 도비 엔터테인먼트가 주최
하고 연예인 사관학교로 알려진 본 스타 트레이닝 센터가 공동 주관하며 영종 국제도시의 단체
와 기업이 후원과 협찬을 한 대규모 축제이다. 한편 이 축제를 주최하는 도비 엔터테인먼트는 아
이돌과 비보이 ‘와일드 크루’를 육성하는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, 소속 비보이 팀 와일드 크루는
대학 가요제 폐막식 및 지난해 12월 제3 연륙교 착공식에서 멋진 공연으로 큰 박수를 받은 바 있
다.


도비 엔터테인먼트 이상미 대표는 ‘당초 대회의 본선이 서울에서 진행될 계획이었으나 청소년들
의 끼와 재능을 발산하는 무대를 지역 주민들과 함께 나누고자 개최지를 변경하였다.’고 말하며
‘도비 엔터테인먼트 박현성 회장의 후원과 지지가 있었기에 가능했던 것’이라고 덧붙였다. 또한
‘주민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흥겹고 신나는 페스티벌을 준비했으니 영종 주민 모두 오셔서 즐기
셨으면 좋겠다’라며 이번 축제가 문화의 불모지인 영종국제도시를 문화 예술 도시로 자리 잡게
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소망하는 마음을 전했다.


<저작권자 ⓒ 인천스마트관광신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국장호 기자 다른기사보기